나눔터
 
두 마리의 늑대
김현정 2009-08-05 16:07:21 421

한 체로키 노인이 손자에게 삶에 대해 가르치고 있었습니다.

 

"마음속에서는 늘 싸움이 일어난단다."

 

그는 손자에게 말했습니다.

 

"너무 끔찍한 싸움이어서 마치 두 마리 늑대가 싸우는 것과도 같단다."

 

"하나는 악마같은 놈인데, 분노, 질투, 슬픔, 후회, 탐욕, 교만, 분개, 자기연민, 죄의식, 열등감, 거짓,

 허영, 잘난체하고 자신의 거짓자아를 나타낸단다

 

 또 다른 놈은 선한 놈이지,

 이 놈은 기쁨, 평화, 사랑, 희망, 친절, 선의, 고요함, 겸손함, 동정심, 관대함, 진실, 연민, 신뢰를 나타낸단

 다.

 

 이 같은 싸움은 네 안에서도 일어나고, 모든 사람의 마음에서도 일어난단다."

 

손자는 잠시동안 그 말을 생각하다가 할아버지에게 물었습니다.

 

"그럼 어떤 늑대가 이기나요?"

 

체로키 노인은 간단하게 대답했습니다.

 

"네가 먹이를 주는 놈이 이긴단다."

 

       
주의 오른손이 나를 붙드시리이다 조인혜 2009.08.06
따뜻한 마음씨 김현정 2009.07.31